전체보기   |   정치/행정   |   사회/경제   |   교육/문화   |   컬럼/인터뷰   |   도정소식   |   무료교육정보   |   자유게시판

자동로그인

      하남신문 온라인뉴스 > 사회/경제


교산지구 주민 선호도 고려 ‘대토보상 추가 공급 촉구’

김 시장, 근생 등 필지 대토보상 추가 공급 정식 요청
뉴스일자: 2021-04-14

 

  김상호 시장이 교산신도시 대토보상과 관련, 지난 414일 국토부와 LH지역주민들이 선호하는 근생·주상복합·상업시설 필지를 추가 공급해줄 것을 요구했다.
 
하남시는 국토교통부와 교산신도시 사업시행자인 LH에 이 같은 내용의공문을 정식으로 전달했다.
 
LH는 지난 3월 교산신도시 내 근생 11필지(1318), 주상복합 5필지(59393), 자족시설용지 67필지(455312) 등 총 7개 용도 토지 93필지 82494를 대상으로 대토보상을 접수, 이달 중 대상자를 선정해 다음 달 계약을 추진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대토보상 접수 결과 주상복합·근생·상업 용도 등 일부 블록을 제외하고는 미달사태가 발생, 지역주민의 불만이 제기돼 왔다.
 
하남시 역시 주상복합 용도 등 일부 블록에 신청자가 집중돼 탈락자가 발생하면 보상금이 주변지역 부동산으로 유입돼 지역 부동산 상승 우려 등 부정적 영향이 있을 것을 우려하고 있다.
 
이에 원주민 재정착률 제고를 지속적으로 주장해 온 김 시장은 주민 선호도를 고려한 대토보상이 이뤄질 수 있도록 가능 잔여 필지 근생 70필지(62053), 주상복합 7필지(58358) 등이 지역주민에 최대한 추가 공급될 수 있도록 촉구했다.
김 시장은 대토보상은 원주민 재정착을 제고하려는 정부 정책과도 부합하는 것이라며 교산지구에서 오랜 기간 공동체를 이루며 살던 주민들이 재정착할 수 있도록, 주민과 시의 의견을 반영한 대토보상이최대한 이뤄져야 한다고 밝혔다.
 
한편, 정부는 지난 2018123기 신도시 발표와 함께 원주민 재정착 제고방안으로 주민 선호도를 고려해 토지이용계획 상 우량블록 등 대토 대상지역 및 범위를 확대하는 대토보상 확대방안을 발표했다.
하남신문aass6517@naver.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회/경제섹션 목록으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하절기 폭염대비 근로자 ...
 
교산신도시 대토보상 적격...
하남시민대상 수상자 인터...
하남시 4개 지역 향우회장...
지하철 9호선 하남시 미사...
개발제한구역 내 민간 실...
하남시장애인체육회, 제2...
하남시 GTX-D노선 유치위...
 

기사제보 | 독자의견

하남신문공지사항

 

 

 

 

 

경기도 하남시 신장동 519 동양트레벨 1401호 | 전화 : 031-791-6666
이메일 :
news@ehanam.net ㅣ 팩스 : 031-791-8558
Copyright(c)2005 ehanam.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