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   |   정치/행정   |   사회/경제   |   교육/문화   |   컬럼/인터뷰   |   도정소식   |   무료교육정보   |   자유게시판

자동로그인

      하남신문 온라인뉴스 > 정치/행정


방미숙 의장, 농업인의 영농권 보장을 위한 조례제정

개발제한구역 행위허가 기준 제정 조례안 대표발의
뉴스일자: 2021-09-17

 
  하남시 개발제한구역 행위허가 기준 조례안이 제정됨에 따라 개발제한구역 내에서 콩나물·숙주재배 등 수경 재배하는 농업인들의 영농권이 보장될 전망이다.
 
하남시의회(의장 방미숙)916일 개최한 제305회 임시회 2차 본회의에서 방미숙(더불어민주당·나선거구) 의장이 대표 발의한하남시 개발제한구역 행위허가 기준 조례안을 원안 의결했다.
 
이 조례안 제정은개발제한구역의 지정 및 관리에 관한 특별조치법 시행령131항에 따라 개발제한구역의 주민의 주거·생활편익 및 생업을 위한 시설의 경우 시··구의 조례로 정할 수 있음에 근거한다.
 
이 조례는 개발제한구역 내에서 합리적인 행위 허가 및 효율적인 개발제한구역의 유지·관리함이 주요 골자이며, 주요내용으로는 적용범위, 시설의 종류와 규모, 설치구조, 입지기준, 추가 건축기준 등을 담고 있다.
 
시설의 규모와 종류는 작물재배사, 온실 등으로 규정하고 있으며, 설치구조로는 작물재배사를 설치하는 경우 콩나물재배, 숙주재배 등은 수경재배가 일반적이므로 농업진흥청이 인정하는 시설원예 기준에 맞게 설치한다고 명시했다.
 
입지기준을 보면 하남시 개발제한구역에서 농림업 또는 수산업에 종사하는 자가 설치하는 경우로서 본인 소유의 토지이어야 하며, 작물재배사의 경우 본이이 소유하고 거주하는 주택이어야 한다. 또한 지목상 임야가 아니어야 한다.
 
방 의장은 이번하남시 개발제한구역 행위허가 기준 조례안은 개발제한구역 내에서 그동안 많은 제약을 받아온 농업에 종사하는 분들의 영농권 보장을 위해 발의하게 됐다, “개발제한구역 내에서의 합리적 행위 허가 및 효율적인 유지·관리를 위해 이 조례안을 발의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방 의장은 지난 6월 실시한 제303회 정례회에서하남시 농민기본소득 지원 조례안을 발의·의결 된 바 있으며, 이번 GB 행위허가 기준 조례안을 포함 올해 2건의 농업관련 조례를 완비하며 농업육성의 제도를 마련했다.
하남신문 aass6517@naver.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정치/행정섹션 목록으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에 ...
 
이현재 후보 5호선 ‘기념...
국민의 힘, 하남시장·시...
국민의힘 하남시장 예비후...
신천지 계시록 세미나, 국...
신천지예수교회, 천국 비...
김희중, 하남시가선거구 ...
김상호 후보, 교산신도시 ...
 

기사제보 | 독자의견

하남신문공지사항

 

 

 

 

 

경기도 하남시 신장동 519 동양트레벨 1401호 | 전화 : 031-791-6666
이메일 :
news@ehanam.net ㅣ 팩스 : 031-791-8558
Copyright(c)2005 ehanam.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