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   |   정치/행정   |   사회/경제   |   교육/문화   |   컬럼/인터뷰   |   도정소식   |   무료교육정보   |   자유게시판

자동로그인

      하남신문 온라인뉴스 > 사회/경제


남한산성1.9㎢ 공원구역 해제 추진

하남시 상산곡동 등 0.027㎢ 포함
뉴스일자: 2011-06-21

 남한산성도립공원의 산성 바깥 일부인 하남시 상산곡동 등 일부가 공원구역에서 풀릴 전망이다.

 경기도는 하남∙성남∙광주시에 걸쳐있는 남한산성도립공원의 산성 바깥 1.9㎢에 대해 공원구역에서 해제할 계획이다. 이는 남한산성도립공원 전체면적 36.4㎢의 5.2%에 해당한다.


 공원구역에서 해제되는 지역은 하남시 상산곡동 등 3개동 0.027㎢를 비롯해 광주시 중부면과 목현동 일대 1.858㎢와 성남시 갈현동 등 5개동 0.021㎢ 등 3개 시 1.906㎢다.


이들 지역 대부분은 2006년 개발제한구역(그린벨트)에서 해제된 곳이거나 주변 농경지로 공원구역 유지 타당성이 낮은 것으로 평가됐었다.


도는 이 같은 내용의 남한산성도립공원계획 변경안을 오는 22일부터 21일간 공람·공고한다고 20일 밝혔다.


도는 또 공원구역 가운데 자연보존지구 면적의 비율을 현재 87.9%에서 70.3%로, 자연마을지구는 4.6%에서 0.3%로 각각 줄이기로 했다.


자연보존지구와 자연마을지구의 중간 성격인 자연환경지구는 7.5%에서 29.4%로 면적 비율을 늘릴 계획이다.


남한산성도립공원사무소 관계자는 “남한산성도립공원은 1971년 3월 지정된 뒤 공원구역 변경이 거의 없었다”며 “공원구역 타당성이 떨어지는 곳이 구역에서 해제함에 따라 주민들이 재산권행사 등 혜택을 보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변경안은 환경부 승인과 도립공원위원회 심의 등을 거쳐 8월말쯤 확정될 예정이다. 


박필기 기자 news@ehanam.net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회/경제섹션 목록으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억강부약(抑强扶弱)으로 ...
 
H2 친환경 복합문화 개발...
지하철 5호선 하남검단산...
잊혀져가는 세시풍속
20년째 김장봉사에 참여하...
김상호 시장, ‘세이브 아...
지하철 9호선 하남시 미사...
도시공원 시민참여위원회 ...
 

기사제보 | 독자의견

하남신문공지사항

 

 

 

 

 

경기도 하남시 신장동 519 동양트레벨 1401호 | 전화 : 031-791-6666
이메일 :
news@ehanam.net ㅣ 팩스 : 031-791-8558
Copyright(c)2005 ehanam.net All rights Reserved.